이름은 익숙한데.. 정확히 뭐야? 갱년기

이름은 익숙한데.. 정확히 뭐야? 갱년기

생리건강 이름은 익숙한데.. 정확히 뭐야? 갱년기 얼굴이 빨개지고 더웠다가 추웠다가 한다는데.. 정확히 뭔지는 잘 모르겠어 아마 갱년기에 대해서는 광고 속에서 묘사하는 모습을 가장 먼저 떠올리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밤에 잠을 뒤척일 정도로 갑자기 확 더워지기도 하고 얼굴이 너무 빨개지거나 땀이 갑자기 확 나기도 합니다. ‘갱년기엔 어떤 약을 선물하세요, 어떤 성분이 좋습니다’와 같은 이야기는 많이 들었지만, 갱년기가 정확히 어떤 증상인지, 또 왜 그런 증상들이 나타나는가에...
처음이라서 잘 모르고 걱정만 가득, 초경!

처음이라서 잘 모르고 걱정만 가득, 초경!

생리건강 처음이라서 잘 모르고 걱정만 가득, 초경! 나도 혹시 시작할 때가 된 건가..? 생리 생활 n년차… 이제 생리할 때가 다가오면 생리주기를 확인하고 집에 생리대가 있는지를 체크하는 생활에 어느 정도 적응이 되어가고 있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저도 이제 ‘어휴, 또 왔구나…’라는 생각이 들면서 컨디션 난조와 복통에 대해서도 조금 덤덤하게 대처하려고 노력하는 편입니다. 하지만, 사실 처음 생리를 했던 순간에는 당황스러움과 혼란의 감정을 여러모로 느꼈었는데요. 지금의 내가...
감기만큼 흔하다고? 질염이 뭔데?

감기만큼 흔하다고? 질염이 뭔데?

생리건강 감기만큼 흔하다고? 질염이 뭔데? 질염이 흔한 질병이라고 하던데… 나도 요즘 좀 간지럽고 불편하던데 이게 질염인가? 질염에 대해 정확하게 알지 못했을 때도 외음부 부근이 간지럽거나 질 분비물의 양이 많아지면 ‘혹시 나 어디 아픈 건가..? 질염에 대해서 많이들 말하던데 혹시 그건가..?’ 이런 생각을 종종 했었는데요. 인터넷 여기저기에 검색하면 다들 질염 증상이 한두 번씩은 나타나서 치료를 받았다고도 하고 또 치료를 했는데도 컨디션이 안 좋아지면 재발할까 봐 두렵다는...
듣기만해도 무서워.. 유방암

듣기만해도 무서워.. 유방암

생리건강 듣기만해도 무서워.. 유방암 유방암은 정확히 무엇인가요? 유방암은 아마 많은 분들이 두려워하는 질병 중 하나일 텐데요. 갑상선암, 위암, 대장암 등의 발생률은 감소하고 있는 반면에 유방암 발생률은 매년 증가하고 있어 더욱 두려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특히, 2016년 보건복지부와 국립암센터 중앙암등록본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암 진단을 받은 여성 약 10만 명 중 20%가 유방암 진단을 받은 것으로 나타나 더욱 주의가 필요해졌는데요. 초경을 빨리 시작하고 스트레스받는...
도대체 뭐가 문제야… 생리통

도대체 뭐가 문제야… 생리통

생리건강 생리하기 전인데 너무 아파, PMS 가슴이 너무 아프고 기분이 우울해지는 걸 보니까 생리할 때가 왔나? 증상이나 정도는 조금씩 다를 수 있지만 생리가 시작하기 전에 이상하게 기분이 축축 가라앉는다거나, 몸이 여기저기 아팠던 경험이 다들 한 번씩은 있을텐데요. 생리주기에는 생리통으로 고통스러운 것이라고 막연히 이해라도 하지만, 도대체 생리를 시작하기 전부터 찾아온 이 불편함과 고통은 무엇일까요? 그냥 조금 우울한 것으로 지나치기에는 너무 심한 고통에 일상 생활에도...
해도 문제, 안 해도 문제! 생리불순

해도 문제, 안 해도 문제! 생리불순

생리건강 해도 문제, 안 해도 문제! 생리불순 생리 주기가 불규칙하고 어떤 날은 생리량도 너무 많고 그래… 생리가 시작된 것을 알았을 때 모두가 한 번쯤 ‘어휴, 벌써 한 달이 된건가’라는 생각을 해보셨을 텐데요. 생리주기에 따라 개인마다 차이가 있지만, 보통 21일~35일 정도의 간격을 두고 생리가 시작되기 때문에 한 달이 지났음을 알리는 신호와도 같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렇게 매번 찾아올 때마다 귀찮고 스트레스 받는 생리이지만 규칙적으로 찾아온다는 건 내가 건강하다는...